태양광 발전의 옳은방향 고민

올 초 모 업체의 태양광 발전소 분양 현장에 방문했을 때 찍은 사진이다. 
해 질 무렵이었다. 



단양에 위치했는데 고도가 높고 경치가 좋았다. 

이곳에 도착하기 전 여주 고속도로 휴게소에 들렸는데 주차장에 설치된 태양광 발전설비가 그늘을 제공하고 있었다. 

아래 이미지는 구글에서 검색한 태양광 주차장 이미지 모음이다. 



그날 두 가지 형태의 태양광 설치 모습을 본 것이다.

어떤 분은 지구온난화 상황이 죽을병에 걸린 사람과 같고 살리기 위해서는 
일부 희생이 따를 수 있다고 하여 우선 많이 지어야 한다고 한다. 

그에 동조해서일까?
태양광 분양업체들이 값이 싼 산으로 가고 있다. 

정말 이들이 지구온난화를 막기 위한 사명감으로 그 일을 하고 있을까? 

모든 인격체가 존중받아야 하는 것처럼
자연도 소중하지 않나?
저기 저 옆에 있는 나무부터 그 아래 숨 쉬고 있는 작은 벌레와 풀 한 포기까지

국립공원만 보존해야 하는 것이 아니다.

그리고 자연이나 우리나 미래가 아닌 지금이 더 중요하다. 

저렇게 무분별하게 태양광을 설치해서 정말 온실가스가 줄고 
지구온난화 문제를 하루빨리 해결할 수 있을까?

최근 중국은 급속도로 태양광을 설치하고 있지만, 발전량 중 30%는 버려지고 있다.
(from 신재생에너지 3020 전략포럼 산업통상부 발표자)

단적으로 우리나라 배출량을 모두 줄였을 때 전 세계 배출량의 2%를 줄일 수 있다.
(from 그린피스 발표자료) 

지구온난화는 태양광을 여기저기 설치한다고 해결할 수 있는 단순한 문제가 아니다.


아래는 온실가스 배출량 분석과 저감 방향에 대해 고민한 글



일부 언론에 보도된 것과 같이 
쓰레기 매립지, 저수지, 주차장, 농지, 지붕 등의 유휴 부지/시설 등에 
우선 검토되는 것이 바람직하다.

댓글

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

퇴사전 사장님께 보낸 메일

직장에서 가장 피해야 할 것?